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임명장 수여 관련 김의겸 대변인 서면브리핑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전 최영애 신임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임명장 수여식 뒤 가진 환담 자리에서 “국가인권위원회의 역할과 존재감을 좀 더 높여달라. 우리 사회가 과거보다는 인권 수준이 많이 좋아졌지만 아직도 여성인권이나 사회적 약자, 소수자들의 인권에 대해서는 미흡한 점들이 많다. 인권문제에 대해서만큼은 설령 정부에 쓴 소리가 될 수 있더라도, 이 자리에 있는 조국 민정수석의 가슴이 뜨끔뜨끔할 정도로, 할 말을 하는 인권위원회가 되어주었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최영애 위원장은 “국가인권위원회의 역할은 한국의 품격, 국격과 닿아 있는 것이라고 생각한다. 국제사회에서 한국사회의 인권이 굉장히 달라지고 있는 모습, 선도적으로 나아가는 모습을 보이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2018년 9월4일
청와대 대변인 김의겸

[자료제공 :(www.korea.k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