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민-김현주, 박성근에게 저격당해?! (우리가 만난 기적)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
 
김명민-김현주, 복수에 눈 먼 박성근에게 저격당해?!
종잡을 수 없는 흥미진진한 스토리, ‘기적’같은 흡인력 선사! 
 
180523 - KBS 월화 우리가 만난 기적 (1) 종잡을 수 없는 흥미진진한 스토리! 
 
–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 김명민-김현주, 행복도 잠깐?! 벼랑 끝에 몰린 박성근에 표적 됐다! 
–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 인물들 간의 얽히고설킨 이해관계! 시청자들을 몰입케 하는 절대적인 힘! 
 
 
 
“나한테 진 빚이 있다고 했지? 갚을 때가 온 것 같은데?” 
 
심장 쫄깃한 전개로 시청자들을 끌어당기고 있는 KBS 2TV ‘우리가 만난 기적’(극본 백미경/ 연출 이형민/ 제작 에이스토리) 16회에서는 송현철(김명민 분)이 그와 송현철B(고창석 분) 뿐만 아니라 많은 이들의 인생을 통째로 바꿔놓은 시발점 우장춘(박성근 분)과 전면전을 펼치며 안방극장을 장악했다. 
 
어제(22일) 방송에서는 송현철이 조연화(라미란 분)의 속 깊은 선택 덕분에 선혜진(김현주 분)에게 돌아간 터. 두 사람이 한층 더 가까워진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가슴에도 잔잔한 설렘을 안겨줬다.
 
그러나 송현철에게는 또 한 가지 해결해야 할 중요한 과제가 있는 상황. 송현철A(김명민 분)와 송현철B의 삶을 송두리째 뒤흔들어놓은 대출 사기의 검은 배후를 찾아 모든 일을 바로 잡아야 하는 것. 곽효주(윤지혜 분)와 김행장(정한용 분)이 수사선장에 오른데 이어 우장춘의 혐의 역시 빼도 박을 수 없이 짙게 드러나 긴장감을 더했다. 
 
무엇보다 시청자들을 가장 스릴 넘치게 만든 순간은 바로 송현철A가 죽기 전 우장춘의 비리를 모두 알고 있었다는 점. 이에 우장춘이 자신의 약점을 들키지 않으려 송현철B는 물론 송현철A의 차에도 일부러 브레이크를 고장 냈다는 정황이 밝혀져 소름 돋게 했다. 
 
특히 송현철은 “네가 얼마나 끔찍한 짓을 했는지 알아? 아무 죄 없는 두 가정을 부셔놨어. 그 두 집 가장의 운명도 같이!“라며 마치 송현철A, 송현철B의 분노를 한데 응축시킨 듯 깊은 곳에서부터 올라온 울분을 토해냈다. 
 
더불어 곽효주, 김행장, 우장춘이 연루된 사건으로 인해 회사에 끼칠 악영향을 고려, 방송에 서 잘못을 시인하고 양심고백에 나선 송현철의 파격적인 행보가 시선을 잡아당겼다. 이는 송현철A의 냉철한 판단력과 송현철B의 뜨거운 가슴이 잘 어우러져 돋보인 대목.   
 
그런가하면 극 말미, 수세에 몰린 우장춘이 바다로 데이트를 떠난 송현철과 선혜진을 향해 총구를 겨눠 위기감이 최고조에 달했다. 얽히고설킨 모든 것들이 지난한 통증 끝에 제 자리를 찾아가고 있는 현재, 이들에게 또 어떤 위험이 닥친 것인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게 한다. 
 
이처럼 ‘우리가 만난 기적’은 마지막 회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둔 지금에도 전혀 예측불허 한 스토리를 통해 시청자들을 옭아매고 있다. 상상 그 이상의 전개를 보여주고 있는 가운데 남은 이야기에도 비상한 관심이 쏠린다.  
 
한편,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은 다음 주 월(28일), 화(29일)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다. 
 
사진제공: KBS 2TV <우리가 만난 기적> 영상 캡쳐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