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 정책실장, 기자 간담회

– 김수현 정책실장이 일요일에도 분주한 춘추관을 찾아 기자들을 만났습니다
– “본격적인 2기 정부, 국민들의 삶이 나아지도록 노력할 것”

오늘(1월 20일) 오후 3시, 청와대 김수현 정책실장이 춘추관을 찾아 기자들을 만났습니다. 김실장은 새해 인사를 전하고 새해를 맞는 소회와 다짐을 말했습니다. 이어진 기자들의 질문에도 답했습니다. 김수현 정책실장의 인사말을 전합니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좀 늦었지만 다시 새해 인사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제가 작년 11월11일에 춘추관에 와서 취임 인사를 드렸던 것 같습니다. 그때 제가 무슨 말씀을 드렸나 다시 찾아봤더니 “빨리 반응하고, 폭넓게 듣고, 책임 있게 결정하겠다”라고 말씀을 드렸습니다. 대체로 두 달 조금 더 지났습니다마는 그때 인사 말씀드렸던 대로 저희로서는 노력을 했던 것 같습니다. 연말연시 대통령님 일정이나 메시지를 뒷받침하려고 노력했고, 저 역시 현장에서 다양한 분들을 뵈려고 노력했습니다.

이제 본격적인 2기에 들어갔습니다. 굳이 이 정부 기간을 세 등분으로 나누자면 두 번째 기에 확실히 들어선 것 같습니다. 결국 국민들의 기대가 이미 평가로 바뀐 시점에 들어섰다고 저는 생각합니다. 그래서 국민들께서 평가하는 국정 운영이 적어도 실망시키지 않고, 또한 국민들의 삶이 나아질 수 있다는 것을 보여드리기 위해서 노력하겠습니다.

민생과 민심의 엄중함을 언제나 마음 깊이 새기고 있습니다. 이런 마음을 가지고 현장에서 더 소통하고, 그래서 더 빨리 더 많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올 한 해도 노력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자료제공 :(www.korea.k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