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환희, 폭풍 오열! 눈물의 이유는? (우리가 만난 기적)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

 
김환희, 폭풍 오열! 가슴 아픈 눈물의 이유는?
끝날 때 까지 끝난 게 아니다! 시청자들을 경악시킬 사건 예고!
 
180528 - KBS 월화 우리가 만난 기적 (1) 김환희, 가슴 아픈 눈물의 이유는
– KBS 2TV <우리가 만난 기적> 김환희, 세상을 잃은 듯한 슬픔에 잠기다! 호기심 대폭발! 
 
 
KBS 2TV ‘우리가 만난 기적’(극본 백미경/ 연출 이형민/ 제작 에이스토리)에서 슬픔에 잠긴 송지수(김환희 분)의 가슴 아픈 눈물을 예고해 시청자들의 관심이 초집중 되고 있다.  
 
앞서 지난 방송 엔딩에는 바다로 여행을 떠난 송현철(김명민 분)과 선혜진(김현주 분)이 이들을 노리는 우장춘(박성근 분)의 등장으로 위기에 빠졌다. 대출 조작과 더불어 두 송현철의 차를 일부러 고장 내 사고를 당하게 만들었던 그가 자신을 코너로 몬 송현철을 향해 총구를 겨눈 것.    
 
신변을 위협당한 송현철과 선혜진은 과연 어떤 운명을 맞이할지 촉각이 곤두서 있는 가운데 그의 딸 송지수(김환희 분)가 폭풍 오열하는 순간이 포착돼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특히 병원에서 세상을 다 잃은 표정으로 눈물을 주체하지 못하고 있는 송지수가 안쓰러움을 더한다. 앞서 아빠 송현철B(고창석 분)가 죽었을 때도 서럽게 눈물을 터트려 시청자들의 가슴을 아리게 했던 가운데 또 슬픔에 젖어 있는 모습이 심상치 않은 일이 일어났음을 짐작케 한다. 
 
그동안 아빠를 향해 남다른 애정을 보여 왔던 그녀이기에 혹시 송현철이 우장춘의 총을 맞고 생명이 위독해진 것일지, 또 다른 사건이 발생한 것일지 다양한 추측을 부르고 있는 상황. 
 
예측 불허 전개가 펼쳐지는 ‘우리가 만난 기적’인 만큼 안방극장을 또 한 번 휩쓸 이야기가 찾아갈 예정으로 오늘(28일) 본방사수를 부르고 있다.
 
한편, KBS 2TV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은 오늘(28일) 밤 10시 17회가 방송되며 내일(29일) 18회를 끝으로 종영한다. 
 
사진제공: 에이스토리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