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방미 일정을 마치고 한국으로 돌아갑니다

한미정상회담을 마치고 귀국길에 올랐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현지시간으로 22일 저녁,

앤드루스 공군기지에서 환송행사를 마친 후 공군 1호기에 올랐습니다.

번개가 치는 굳은 날씨 때문에 대통령과 수행원, 기자단 모두 공항에서 잠시 대기시간을 가졌습니다. 예정 보다는 조금 늦어졌지만 무사히 이륙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새벽, 서울 공항에 도착해

1박 4일간의 숨가쁜 방미 일정을 마무리하게 됩니다. 

[자료제공 :(www.korea.k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