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2TV, 5월13일) ‘슈돌’ 승재, 예쁜 누나 우산 씌워 주는 남자 ‘사랑꾼 등극’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 방송 : 5월 13일 (일) 오후 4시 50분, KBS 2TV

 

슈돌’ 승재, 예쁜 누나 우산 씌워 주는 남자 ‘사랑꾼 등극’

 

슈돌’ 매너뿜뿜 승재, 이렇게 귀여운 사랑꾼 봤어?

 슈돌’ 승재, 예쁜 누나와 깜짝 재회! 심쿵유발 최연소 로맨틱가이

 

 

1 

 ‘슈퍼맨이 돌아왔다’ 승재가 사랑꾼에 등극했다.

 

 5월 13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225회는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그 중 승재는 앨리스 누나와 만날 예정. 귀여운 아이들의 꽁냥꽁냥이 시청자들에게 흐뭇한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개된 사진 속 승재는 지난해 템플스테이에서 만난 앨리스 누나와 재회했다. 승재는 앨리스 누나와 재회한 것이 즐거운 듯 연신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사랑스럽다. 승재와 포옹하며 부끄러운 듯 웃고 있는 앨리스 누나 또한 매우 귀엽다. 승재는 갑작스럽게 내린 비에 우산을 직접 씌워주는 매너를 발휘하고 있다. 승재와 아이들은 앨리스 누나의 생일파티를 즐겁게 하며 귀엽게 인증샷을 찍고있다.

  

이날 승재는 앨리스 누나의 생일파티에 초대받았다. 예쁜 앨리스 누나에게 푹 빠진 승재의 모습이 사랑스러웠다고 한다. 승재는 앨리스 누나의 생일파티에 가는 길부터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누나를 연신 외치며 웃음 꽃을 피웠다고.

  

승재와 앨리스 누나는 함께 케이크를 사러 가던 중 하늘에서 떨어지는 빗방울에 당황했다. 승재는 침착하게 우산을 구입해 씌워주는 스윗함을 보여 모두를 심쿵하게 했다는 전언이다. 승재의 로맨틱한 모습은 이뿐만이 아니었다고. 과연 승재는 어떤 매너를 보였을까. 두 아이의 꽁냥꽁냥은 얼마나 사랑스러울까.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커진다.

 

승재와 앨리스 누나의 사랑스러운 꽁냥꽁냥은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 225회 5월 13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KBS 2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제공 :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