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코-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 국빈방한 관련 서면브리핑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으로 오는 9월 9일부터 11일까지 우리나라를 국빈방한 합니다.

인도네시아는 우리나라가 역점을 두고 추진 중인 ‘신남방정책’의 핵심 협력국입니다. 인도네시아는 아세안 사무국이 소재한 국가이며, 아세안 국가 중 경제규모 1위국(GDP 약 1조달러)이자 인구 1위국(약 2억 6천만명, 2017년 기준)입니다. 또한, 인도네시아는 최근 남북한에 특사를 파견하고, 아시안 게임 주최국으로서 남북 단일팀 참가 등에 협조하는 등 한반도에 평화와 번영의 새시대를 열고자 하는 우리 정부의 정책과 노력을 적극 지지하고 있습니다.

문 대통령은 취임 후 아세안 국가 중 처음으로 작년 11월 인도네시아를 국빈방문하여 양국 관계를 아세안 국가 중 최초로 ‘특별 전략적 동반자관계’로 격상했습니다. 조코위 대통령의 이번 방문은 문 대통령의 인도네시아 국빈방문에 대한 답방 성격으로 이루어집니다. 문 대통령은 9월10일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국빈만찬을 주최할 예정입니다.

이번 정상회담에서 양 정상은 양국의 ‘특별 전략적 동반자관계’를 내실화하기 위한 구체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특히, 교역·투자, 인프라, 농업, 보건, 국방·방산, 개발협력, 문화·인적교류 등 분야에서 양국간 상생번영을 위한 협력 강화 방안에 대해 폭넓게 논의함으로써 양국 관계를 더욱 호혜적이며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키고, 아세안을 중심으로 ‘더불어 잘 사는, 사람 중심의 평화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기반을 확충할 예정입니다.

이번 방문으로 인도네시아는 문 대통령 취임 후 처음으로 양자 상호방문을 실시한 아세안 국가가 됩니다. 이번 방한을 통해 한-인도네시아 우호협력 관계 및 한-아세안 관계를 더욱 발전시킬 뿐 아니라, 인도네시아와 역내 평화·번영 및 국제무대에서 MIKTA(멕시코, 인도네시아, 한국, 터키, 호주 등 중견국간 협의체) 차원의 협력 강화 방안을 모색함으로써, 우리 외교를 더욱 다변화·다원화하는 데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2018년 9월 3일
청와대 대변인 김의겸

[자료제공 :(www.korea.k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