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석진-보나, 대본 연습 현장 공개! (당신의 하우스헬퍼)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당신의 하우스헬퍼>

 

하석진-보나-이지훈-고원희, 힐링 가득한 대본 연습 현장 공개!

 

2

 

– 전우성 감독, “서로가 서로에게 헬퍼 될 수 있길.”

– 하석진, “(하우스헬퍼로) 내 역할이 분명해졌다.”

 

‘당신의 하우스헬퍼’가 힐링의 기운이 가득했던 훈훈한 대본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7월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당신의 하우스헬퍼’(극본 김지선, 황영아, 연출 전우성, 임세준)는 완벽한 남자 하우스헬퍼가 머릿속도 집도 엉망이 된 여자들의 살림과 복잡한 인생까지 프로페셔널하게 비워내고 정리해주는 ‘라이프 힐링’ 드라마. 웹툰 플랫폼 KTOON에서 독자와 평단의 마음을 사로잡은 동명의 인기 웹툰이 원작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21일 여의도 KBS 별관에서 진행된 대본 연습에는 전우성 감독을 비롯해 하석진, 보나, 이지훈, 고원희, 전수진, 서은아, 이도겸, 윤주상, 조희봉, 이민영 등 출연진들이 참석, 현장을 싱그러운 기운으로 가득 메웠다. 본격적인 연습에 앞서 전우성 감독은 “특색 있는 작품이다. 제목처럼 서로가 서로에게 헬퍼가 되어 빈 곳들을 잘 메꿔 나가면 좋은 이야기가 나올 수 있을 것 같다”며 배우들을 독려했다.

 

처음 합을 맞춰보는 자리라 긴장감이 돌았던 것도 잠시, 배우들은 곧이어 캐릭터에 몰입했고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만들어졌다. 각자 힘든 삶에 치여 살림할 여력이 없었던 사람들이 완벽한 남자 하우스헬퍼 김지운(하석진)을 통해 집처럼 엉망이었던 삶도, 사람과의 관계도 조금씩 정리해나가며 변화를 맞이하는 과정에 배우들 역시 본인도 모르게 입가에 미소를 띠었기 때문. 그야말로 대본을 한 장, 한 장 넘길수록 인생이 따뜻해지는 라이프 힐링 드라마였다.

 

연습을 마친 후 하석진은 “배우들의 호흡도 잘 맞고 연습을 해보니 제 역할이 분명해진 것 같다”며 하우스헬퍼로 활약할 그의 변신에 기대감을 심었다. 전우성 감독 역시 따뜻했던 분위기에 최고의 만족감을 표하며, “캐릭터에 금방 빠져주셔서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했다. 장씨 할아버지 역의 배우 윤주상은 “예쁜 동화를 읽는 느낌이 들었다. 요즘 드라마들에 어두운 이야기가 많은데, 이 작품은 투박하지만 악의가 없고 순수한 느낌이 들어 좋은 드라마가 될 것 같다”라며 대선배의 따뜻한 독려와 소감을 건넸다.

 

제작진은 “시종일관 훈훈하고 힐링이 되는 시간이었다. 시청자분들 역시 ‘당신의 하우스 헬퍼’를 통해 같은 느낌 받으셨으면 하는 바람이 생겼다”며, “살림은 곧 인생을 살리는 일이다. 누군가가 내 집을, 내 인생을 말끔하게 정리해주면 좋겠다는 생각에서 출발한 ‘당신의 하우스헬퍼’가 안방극장의 신개념 힐링드라마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첫 방송까지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당신의 하우스헬퍼’는 ‘최강배달꾼’을 통해 대한민국 흙수저 청춘들의 힐링드라마를 선사한 전우성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오는 7월 KBS 2TV 방송 예정.

 

사진제공 : KB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