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이슈

나르샤도 걱정하는 임신·출산 비용, 우리가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임신부터 꼼꼼히 챙길게요!

일하며 아이 키우기 행복한 나라를 위한 핵심과제 그 첫 번째, 임신·출산 편을 소개합니다.

1. 임산부의 의료비 걱정을 덜어드립니다.

◇ 고위험 산모에 대한 건강지원 강화 = 질환을 가진 산모의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 비급여 입원진료비를 지원해주는 사업의 대상 질환 범위를 5개에서 11개로 대폭 확대합니다.

기존 △조기진통 △분만관련 출혈 △중증임신중독증 △양막의 조기파열 △태반조기박리 등 5개에서 △절박유산 △자궁경부 무력증 △분만 전 출혈 △전치태반 △양수과다증 △양수과소증 등 6개를 추가로 포함해 모두 11개 질환에 대해서 비급여 입원진료비를 지원할 계획입니다.

◇ 국민행복카드 이용 혜택 확대 = 지원 금액을 기존 50만 원에서 60만 원으로 인상합니다. 사용 기간은 신청일부터 분만 예정일 후 60일까지에서 1년까지로 대폭 확대됩니다. 국민행복카드 지원액은 임신·출산 진료비 뿐 아니라 1세아 의료비로도 활용을 허용합니다.

2.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국가가 챙깁니다.

산후조리원을 이용하지 않아도 최소비용으로 가정에서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 대상을 확대합니다. 가정에 건강관리사를 파견해 산모의 산후조리와 신생아 양육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3. 고용보험 미적용자도 ‘출산휴가급여’를 받게 됩니다.

자영업자 등 고용보험 미적용자도 임신과 출산이 생계위협이 되지 않도록 출산휴가 정책 대상 사각지대를 해소하고자 합니다.

지금까지는 고용보험 미가입자인 단시간 근로자, 특수고용직, 자영업자 등은 출산휴가급여 지원을 받이 어려웠는데요. 앞으로는 근로자와 특수고용직, 자영업자 등도 월 50만 원의 출산지원금을 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90일간 총 150만 원의 출산지원금을 받습니다.

대한민국 엄마, 아빠들의 걱정이 해결되는 날까지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는 열심히 뛰겠습니다!

[자료제공 :(www.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