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1TV 예능 ‘같이 삽시다’…이경애, ‘걸크러시’ 끝판왕! 편백 숲에서 통나무 베기 도전?! (6월30일)

KBS 1TV <같이 삽시다>

 

■ 방송 : 6월 30일 (토) 저녁 8시, KBS 1TV

 

이경애, ‘걸크러시’ 끝판왕!

편백 숲에서 통나무 베기 도전?!

 

1806302000-1 1806302000-2

1806302000-3 1806302000-4

– 김영란·박준금, 이른 새벽부터 보리암으로 향한 이유는?

이경애, 남해→서울 이동?! 방송에 홈쇼핑까지 섭렵

박원숙, 부녀회장과 함께 한 여름 텃밭 노동 ‘텃밭의 여왕’ 등극?!

김영란, 비닐에 피톤치드 담은 사연?!

김영란, 편백 숲에서 한낮의 풍욕 도전?!  

이경애, 나무 베기부터 샌딩까지… DIY 통나무 의자 만들기

    

KBS1 예능 ‘같이 삽시다‘ 28회가 오는 6월 30일(토) 방송된다.

    

‘같이 삽시다’는 평균나이 60세 여배우들의 리얼한 동거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혼자 살면서 느낀 외로움과 다양한 감정들을 공동체 생활로 함께 나누며 새로운 주거 콘셉트를 제시한다. 특히 방송에서 쉽게 볼 수 없던 여배우들의 매력이 시청자를 사로잡는다.

 

이번 주 방송에서 김영란과 박준금은 석가탄신일을 맞아 이른 새벽부터 남해 금산 보리암으로 향했다. 특히 김영란은 새벽 3시부터 일어나 한복으로 갈아입는 정성을 보였다는데. 전국 4대 기도처 중 한 곳인 보리암을 찾은 두 사람은 연등에 꼬리표를 붙이며 정성스럽게 기도를 올렸다는 후문. 과연 이들은 어떤 소원을 빌었을까?

    

한편 이경애는 아침 일찍 잡힌 홈쇼핑 방송을 위해 전날 밤 급하게 서울로 올라갔다. 박원숙은 일어나자마자 홈쇼핑 본방 사수를 하며 그런 이경애를 응원했다고. 전날 박준금이 준 핑크색 스카프를 직접 하고 방송에 나온 이경애는 남해 이야기를 전했고, 박원숙은 그런 경애를 보며 “참 열심히 산다”고 기특해했다는데.

    

이어 원숙은 직접 수확한 마늘을 가지고 방문한 부녀회장과 함께 텃밭 정리에 나섰다. 부녀회장은 원숙의 텃밭 상태를 보고 경악했고, 잡초는 다 뽑는 게 좋다고 충고했다. 원숙은 땀을 뻘뻘 흘리며 부녀회장과 함께 텃밭을 정리하고 고추 모종까지 심었다는데. 잘 자랄 수 있도록 고춧대까지 설치한 후에야 일을 마친 원숙에게 부녀회장은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남궁옥분·홍여진·이경애 등 그동안 텃밭 일을 할 때마다 구박을 받았던 원숙은 진정한 텃밭의 여왕으로 등극 할 수 있을까?

    

홈쇼핑 일정을 마치고 다시 남해로 온 경애는 언니들을 위한 마지막 선물을 준비하는데. 정원에 놓을 통나무 의자를 만들기 위해 직접 편백 숲으로 간 경애는 전기톱으로 편백 나무를 쓰러뜨리기에 이르는데! 경애의 모습에 멤버들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집으로 나무를 가져온 경애는 직접 샌딩기까지 돌리며 멋진 통나무 의자를 만들었다고. 과연 이경애 표 DIY 통나무 의자는?!

    

이뿐 아니라 이날 방송에선 편백 숲에서 아토피가 있는 경애의 딸을 위해 직접 피톤치드 공기를 담는 영란부터, 한낮에 편백 숲 한 가운데에서 풍욕을 한 멤버들의 모습까지 공개될 예정이다. 

    

남해에서 인생 2막을 꿈꾸는 이들의 이야기는 KBS1 예능 ‘같이 삽시다’에서 6월 30일 토요일에 방송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