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버스·광역버스, 집에서 미리 예약하고 타세요”

"M버스·광역버스, 집에서 미리 예약하고 타세요

"M버스·광역버스, 집에서 미리 예약하고 타세요

"M버스·광역버스, 집에서 미리 예약하고 타세요

"M버스·광역버스, 집에서 미리 예약하고 타세요

"M버스·광역버스, 집에서 미리 예약하고 타세요

"M버스·광역버스, 집에서 미리 예약하고 타세요

"M버스·광역버스, 집에서 미리 예약하고 타세요

‘오늘 아침엔 앉아서 갈 수 있을까?’

그동안 M버스 만차로 인해 출근길이 불편하셨다고요? 이제 M버스와 광역버스 좌석, 집에서 편하게 예약할 수 있습니다.

2017년 7월부터 일부 M버스(M6117, M4403) 및 경기도 광역버스(8100, G6000)를 대상으로 실시해 온 좌석예약제 시범사업이 25일부터 순차적으로 확대됩니다.

지난해 10월 실시한 좌석예약제 만족도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70.1%가 5~20분 이상 출근시간이 단축됐다고 답변했고 만족한다는 응답이 75.1%로 높게 나타났습니다.

아울러 61% 이상이 예약제 버스를 증차해야 한다고 요구했으며 21%가 적용 노선을 확대해야 한다고 응답했습니다.

확대 대상 노선은 이용수요·운행대수·정류소별 탑승객 비율 등을 고려해 경기광역버스 3개 노선(8201, G7426, 8002)과 M버스 6개 노선(M4101, M2323, M7412, M7106, M5107, M7119)을 선정했습니다. 또한 노선별로 출근시간대(6시 30분~7시 30분)에 각 1회씩 시행할 예정입니다.

이제부터 좌석 예약하는 방법, 야무지게 알려 드리겠습니다.

먼저 대상 버스 및 서비스 개시일부터 확인하셔야 합니다. M버스 6개 노선과 8201번은 오는 25일부터 순차 도입하고 나머지 G7426과 8002 등 2개 노선은 올 하반기 중 도입을 추진할 계획입니다.

좌석 예약은 모바일에서 ‘굿모닝 미리(굿모닝 MiRi)’앱을 다운받아 교통카드를 등록한 뒤 예치금을 충전하고 노선을 예약하면 됩니다.

‘굿모닝 미리’를 이용하면 미리 예약하고 정해진 시간에 탑승할 수 있고, 원하는 좌석을 고를 수 있습니다. 또 광역버스와 동일한 요금으로 환승할인도 가능합니다.

출근길, 이제 바로 타고 앉아 가세요!
국토교통부와 경기도가 함께 만든 ‘MIRI’가 편안하고 여유 있는 아침을 만들어 드립니다.

[자료제공 :(www.korea.kr)]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